전체서비스

문경시, 파란만장 항일투쟁 과정 생생하게…뮤지컬 '박열' 공연
문경시, 파란만장 항일투쟁 과정 생생하게…뮤지컬 '박열' 공연
  • 황진호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30일 22시 3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01일 화요일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6일 오후 7시 30분 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
뮤지컬 ‘박열’ 포스터.
3·1운동과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기념하는 뮤지컬 ‘박열’공연이 10월 5일, 6일 양일간 오후 7시30분 문경시 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막이 오른다.

2017년에 개봉돼 화제를 모았던 이준익 감독의 영화 ‘박열’이 더욱 생생한 현장감과 멋진 음악을 더해 뮤지컬 공연으로 새롭게 우리를 찾아온다.

박열은 문경 출신의 독립운동가로 일제 강점기 당시 일본국왕을 폭살하려 했다는 혐의로 구속돼 22년 2개월이라는 장기간의 옥살이를 치러야 했다. 그의 파란만장한 개인사와 더불어 자유정신에 입각한 항일투쟁 이력은 독립운동사에서도 매우 독특한 위치를 차지하고 있다.

특히 박열의 동지이자 부인인 가네코 후미코 여사에게 정부는 지난해 11월 일제에 저항한 공을 기려 일본인으로는 두 번째로 대한민국 건국훈장 애국장을 추서했다.

문경시가 주최하고 세계유교문화재단이 주관하는 이번 공연에는 다수의 문경시민들이 배역을 맡아 무대에서 열연을 펼칠 예정이고, 관람료는 무료이다.

황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진호 기자
황진호 기자 hjh@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