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의회, 학교 노후시설 개선·특수학교 재정 지원…교육현장 목소리 경청
대구시의회, 학교 노후시설 개선·특수학교 재정 지원…교육현장 목소리 경청
  • 박무환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30일 22시 3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01일 화요일
  • 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육 발전 간담회…학교장·운영위원·학부모 등 참석
시정 가능한 부분 빠른 조치 약속
대구광역시의회 교육위원회는 지난 27일 오후 남구 지역 32개교 학교장, 학교운영위원 및 학부모 등을 초청해간담회를 갖고 있다. 대구시의회
대구광역시의회 교육위원회(위원장 박우근)는 지난 27일 오후 대구영선초등학교 시청각실에서 남구 지역 32개교 학교장, 학교운영위원 및 학부모 등을 초청해 현장의 목소리를 청취하고, 교육현안 문제 해결 및 의정활동 반영을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박우근 교육위원장 주재로 진행된 이 날 간담회는 곽상도 국회의원, 윤영애 시의원, 구의원, 교육청, 남구청, 남부경찰서 등 관계기관 및 학교장, 학교운영위원, 학부모 등 150여명이 참석해 열띤 대화의 장이 열렸다.

특히 교육위원회 주관으로 2016년 후반기부터 현장 소통 강화와 교육현안 해결을 위해 이어온 교육현안 간담회를 처음으로 남구 지역에서 개최했다.

남구 지역은 앞산 공원을 제외하고는 인근 공원이나 주민편의 시설이 부족해 학교개방을 통한 운동장 등 시설 사용이 원활히 이뤄지고 있는 반면 시설이 노후하고 부족한 실정으로 학생과 주민편의를 증진을 위한 교육시설 개선에 대한 내용이 다뤄졌다.

학생 안전을 위해 통학로 주변 환경정비 및 불법 주정차 단속, 교통시설 개선 및 CCTV 설치, 인근 공사현장 관리 감독 강화 등의 건의사항이 제기됐다.

또 광명학교 등 사립 특수학교 5교에서는 사립 특수학교 운영에 어려움을 호소하며 장애학생들이 소외 당하지 않고 재활에 전념할 수 있도록 전담인력 확보, 직업교육관 리노베이션 사업 추진 등 중·장기적으로 검토가 필요한 행·재정적 지원을 요청했다.

이날 간담회에 참석한 곽상도 국회의원은 “국회 교육위원회 위원으로 4년 간 활동하면서 학교 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느낀 바가 많다”며 “즉시 시정이 가능한 부분은 교육청 및 관계기관과 협조하여 빠른 조치를 취하고, 중·장기 대책이 필요한 사항들은 면밀히 검토하여 남구 지역 교육발전을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우근 교육위원장은 “현장의 목소리를 바탕으로 학생들이 안전하고 행복할 수 있는 교육정책을 만들어 갈 수 있도록 시의회 차원에서도 예산 등 지원이 될 수 있도록 교육위원장으로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무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무환 기자
박무환 기자 pmang@kyongbuk.com

대구취재본부장. 대구시청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