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2019그린웨이토크콘서트]"백년을 살아보니" 김형석 연세대명예교수 특강
[2019그린웨이토크콘서트]"백년을 살아보니" 김형석 연세대명예교수 특강
  • 김용국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30일 20시 2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30일 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형석 교수는 28일 열린‘2019 그린웨이 인문학 토크콘서트’에서 지난 한 세기 동안 몸소 체험하고 축적한 삶의 철학과 지혜를 읊조리듯 차분한 어조로 시민들에게 전해 깊은 울림과 여운을 전했다.

‘백 년을 살아보니’의 저자로 유명한 김형석 연세대학교 명예교수는 우리 나이로 올해 딱 백세이다.

그는 개인의 행복한 삶과 국가의 번영에서 인문학이 가지는 가치와 중요성을 설명하기 위해 ‘여러분은 무엇 때문에 열심히 사느냐’는 화두를 던지며 강연을 시작했다.

많은 사람이 ‘월급을 받고 돈을 벌기 위해’ 또는 ‘경제적 혜택을 얻기 위해’라는 비슷한 답을 할 것이라고 했다.

또는 자신이 원하는 정치를 하기 위해 호소문과 성명서를 발표하는 일처럼 ‘정치적 목적’을 위해 열심히 사는 사람 또한 많을 것이라고 했다.

하지만 김 교수는 “많은 사람과 국가가 생활과 국정 목표로 경제적 풍요와 좋은 정치를 추구하지만 깊이 생각하면 그 자체는 목적이 될 수 없고 전부도 아니다”라며 “좀 더 행복하고 보람있는 삶의 살기 위해 필요하기에 열심히 사는 것”이라고 강연했다.

2019그린웨이 인문학 토크 콘서트

“백년을 살아보니”

강사: 김형석 연세대 명예교수

일시: 2019년 09월 28일 19시 20분

장소: 포항 철길숲 음악분수 일원
 

김용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용국 기자
김용국 기자 kyg@kyongbuk.co.kr

대구·경북의 영상 뉴스를 두루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