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위군의회 제241회 임시회 개회…4일까지 주요사업 현장 방문도
군위군의회 제241회 임시회 개회…4일까지 주요사업 현장 방문도
  • 이만식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01일 16시 12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02일 수요일
  • 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달 30일 오전 군위군의회 제241회 임시회가 열리고 있다.
군위군의회(의장 심칠)는 지난달 30일 오전 10시 본회의장에서 제241회 임시회를 개회했다.

오는 4일까지 5일간의 일정으로 열리는 이번 임시회에서는 ‘군위군 체육진흥 조례 전부 개정 조례안’ 등 조례안 2건, 특례군(郡), 법제화 추진협의회 규약 동의안 등을 심사·의결하며, 2019년 주요사업 현장 방문도 이루어진다.

지난달 30일 효령면을 시작으로 10월 4일까지 이루어지는 주요사업 현장 방문은 민생과 직결되는 관내 18개소를 우선 선정해 관련 공무원과 공사 관계자로부터 사업장별 진행 상황을 보고받고 그동안 추진상황과 문제점 등을 점검할 계획이다.

특히 자유한국당 홍복순(가 선거구) 군의회 부의장은 ‘대구공항 통합이전과 관련한 주민투표에 심각한 우려를 표명’을 주제로 5분 자유발언을 이어갔다.

심칠 의장은 “주요사업장 현지 확인은 사업의 더 발전적인 대안을 모색하는 자리인 만큼 내실 있는 시간이 될 수 있도록 동료의원과 공무원들 모두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만식 기자
이만식 기자 mslee@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