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 신품종 미니시과 ‘루비에스’ 대형마트 첫 출하
영천시, 신품종 미니시과 ‘루비에스’ 대형마트 첫 출하
  • 권오석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01일 21시 33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02일 수요일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t 공급…브랜드 홍보 효과 기대
영천시 미니사과 루비에스를 롯데마트에 첫 출하했다.
영천시는 지역 특화품종으로 육성 중인 신품종 미니사과 ‘루비에스’를 롯데마트에 첫 출하했다고 1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루비에스는 기존 미니사과보다 크고 맛이 좋아 소비자에게 인기가 많으며 대형마트에는 처음 출하되는 것으로 물량은 3t정도이고 전국 주요 롯데마트에서 판매할 예정이다.

또 시는 이번 출하를 계기로 소비자들에게 루비에스 품종 인지도를 높이고 영천 루비에스 브랜드를 홍보하는 계기로 삼을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영천이 전국 최대 미니사과 주산지로 110호 농가에 55ha 미니사과를 재배하고 있으며 맛과 저장성이 좋을 뿐 아니라 미니 과일 특이성과 함께 품질도 우수해 재배면적이 확대되고 있다고 했다.

이에 시는 국비지원을 통해 2017년부터 2018년까지 재배기반을 조성한 가운데 2020년 대창면에 전문유통센터를 조성해 다양한 유통경로로 소비자에게 ‘루비에스’를 선보일 계획이다.

최기문 시장은 “영천이 과일의 고장으로서 명성을 확고히 하기 위해 루비에스 등 미니과일을 개발, 소비자 트렌드에 맞는 신품종을 적극보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권오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권오석 기자
권오석 기자 osk@kyongbuk.com

영천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