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가 흐르는 '대구역 오페라 W', 2년간 무료공연 혜택 톡톡
문화가 흐르는 '대구역 오페라 W', 2년간 무료공연 혜택 톡톡
  • 배준수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02일 20시 2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03일 목요일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오페라하우스와 협약 체결
‘대구역 오페라 W’ 분양을 준비 중인 아이에스동서(주)는 지난 1일 지역 최초로 입주민 문화예술 프로그램 제공을 위해 대구오페라하우스와 업무협약을 맺었다.
아이에스동서가 대구 북구 고성동 1가 대구오페라하우스 근처에 짓는 주거복합단지 아파트·오피스텔 ‘대구역 오페라 W’ 입주민들은 2023년 10월 입주하면 특별한 혜택을 받는다. 대구오페라하우스에서 입주민 자녀들을 대상으로 유아오페라, 영어오페라, 어린이 발레 등 문화예술 프로그램을 무료로 제공한다. 그것도 2년간이다. 성인의 경우에도 대구오페라하우스가 운영하고 있는 한국가곡, 외국가곡, 발레교실 등 프로그램 수강 때 10% 특별할인 혜택도 받는다.

아이에스동서가 대구오페라하우스에 1억 원을 기부하면서 ‘대구역 오페라 W’를 문화커뮤니티 아파트로 만들고자 기획한 덕분이다. 지역에서는 최초의 사례다. 아이에스동서는 지난 1일 대구오페라하우스와 사회공헌 및 예술교육프로그램 제공을 위한 업무협약도 맺었다.

아이에스동서 관계자는 “신규아파트 공급 때 영어교육, 전자도서관 등 학습중심의 프로그램을 제공한 사례는 있지만, 문화예술 프로그램을 전문기관과 연계해 제공하는 것은 지역에서 처음”이라면서 “대구지역 어떤 아파트에서도 경험하지 못한 수준 높은 문화 혜택을 누리게 될 것”이라고 자신했다.

이다.

대구오페라하우스 관계자는 “다양한 지역사회봉사활동으로 기업이윤의 사회 환원에 앞장서는 아이에스동서의 기업문화에 감사하고 박수를 보낸다”고 말했다.

10월 중 분양하는‘대구역 오페라 W’는 최고 45층, 전용면적 78~84㎡ 총 1088가구 대단지로 조성되며, 홍보관은 침산네거리와 남침산네거리 사이, 대구시 북구 침산동 222-7 청담빌딩 1층에 운영 중이며, 모델하우스는 MBC네거리에 준비 중이다.

침산동, 칠성동에서 고성동으로 2만2000여 가구 거대 도심 주거지로 확장되고 있는 침산권은 대구역(1호선), 달성공원역(3호선)을 걸어서 이용하며 대구오페라하우스, 삼성창조경제단지, 대구복합스포츠타운 등으로 고품질의 삶을 누리는 문화 주거지로 주목받고 있다.

배준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배준수 기자
배준수 baepro@kyongbuk.com

법조, 건설 및 부동산, 의료, 유통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