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위군, 딸기 전문가 초청 심포지엄 개최…전국 160여 농가 참여
군위군, 딸기 전문가 초청 심포지엄 개최…전국 160여 농가 참여
  • 이만식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03일 21시 24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04일 금요일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딸기 시설내 환경관리·재배기술 교육 실시
심포지엄은 경북딸기산학연협력단과 경상북도농업기술원, 군위군농업기술센터가 공동 주최하였으며 경상대학교 황승재 교수의 딸기 시설 내 환경관리 기술에 대한 강의로 고품질 딸기 생산을 통한 소득향상을 이루기 위해 전국 각지에서 160여 농가가 참석했다.
군위군은 전국 딸기수경재배연합회원을 대상으로 시설 내 환경관리 및 재배기술 향상을 위한 ‘딸기 전문가 초청 심포지엄’을 2일 군위군농업기술센터 대강당에서 개최했다.

이번 심포지엄은 경북딸기산학연협력단과 경상북도농업기술원, 군위군농업기술센터가 공동 주최하였으며 경상대학교 황승재 교수의 딸기 시설 내 환경관리 기술에 대한 강의로 고품질 딸기 생산을 통한 소득향상을 이루기 위해 전국 각지에서 160여 농가가 참석했다.

군위군 딸기 재배 면적은 현재 5ha(17 농가)로 전 농가가 수경재배하고 있으며, 연동하우스 시설이 갖추어져 온도관리 측면에서 유리할 뿐만 아니라 향후 복합환경제어 시설 확장이 쉬워 미래 ICT 첨단농업으로 고품질 딸기를 생산할 예정이다.

윤현태 군위군농업기술센터 소장은 “이번 심포지엄을 통해 농업인의 시설 내 환경관리 기술을 습득하고 앞으로 수경재배 시설의 ICT 복합환경제어, 딸기 자가 육묘 시설 보급으로 육묘부터 수확까지 노동력 절감과 더불어 고품질 딸기 생산으로 농가소득 증가를 이룰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만식 기자
이만식 기자 mslee@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