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드 배치 철회·기지공사 중단 선언하라"…6개 단체 결의문 발표
"사드 배치 철회·기지공사 중단 선언하라"…6개 단체 결의문 발표
  • 박용기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06일 21시 42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07일 월요일
  • 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상·보상도 거부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배치 철회와 기지공사 중단 제10차 범국민평화 행동 집회가 지난 5일 김천역 광장에서 열렸다.

소성리사드철회 성주주민대책위원회, 사드배치반대 김천시민대책위원회, 원불교 성주성지수호비상대책위원회 등 사드 배치 반대 6개 단체는 이날 정부를 향해 “기지공사 중단과 사드 철회를 선언하라”고 요구했다.

이어 “일반환경영향평가와 기지공사 등 모든 사드 배치 절차를 거부하며 그 어떤 배상과 보상도 거부한다”는 결의문을 빌표했다.

이들은 국방부가 이달 말에서 11월 초 기지공사를 위한 장비를 들여놓기 위해 준비 중이라고 주장하며 공사 장비 이동을 막아낼 것이라고 했다.

국방부와 주한미군사령부는 지난 8월 2일부터 사드 기지 내 장병 숙소(옛 골프장 클럽하우스) 생활환경 개선 공사에 들어갔다.

박용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용기 기자
박용기 기자 ygpark@kyongbuk.com

김천,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