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영진전문대·토요코인코리아, 지역인재 양성·일자리 창출 업무협약
대구시·영진전문대·토요코인코리아, 지역인재 양성·일자리 창출 업무협약
  • 김현목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07일 09시 4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07일 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시·영진전문대·토요코인코리아가 지역인재 양성과 일자리 창출 산·학·관 협력 업무협약을 하고 있다.
대구시·영진전문대·토요코인코리아가 지역인재 양성과 일자리 창출 위해 손잡았다.

시는 지난 4일 영진전문대 본관 회의실에서 영진전문대·토요코인코리아와 함께 산·학·관 협력 업무협약을 맺었다.

이날 업무협약은 지역인재 일자리 문제해결에 인식을 같이하고 인재양성과 일자리 창출을 위해 적극 노력하기로 뜻을 모으기 위해 마련됐다.

협약에 따라 시와 영진전문대, 토요코인코리아는 기업이 원하는 인재 양성 및 공급에 협력한다.

대학과 기업은 현장중심의 맞춤형 실무교육과 인턴십 프로그램을 운영해 우수한 지역인재를 기업에 공급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시는 산학협력이 원활히 이뤄질 수 있도록 제도적 지원을 통한 일자리 창출에 주력할 예정이다.

영진전문대 글로벌호텔항공관광계열과 경영회계서비스계열은 토요코인코리아 맞춤형 주문식교육 협약반을 개설할 계획이다.

토요코인코리아는 재학생에게 현장실습과 인턴십의 기회를 제공하며 우수인력을 우선 채용한다.

최재영 영진전문대 총장은 “지역기업의 활성화, 청년취업 및 글로벌 인재육성에 두 기관과 힘을 합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보다 높은 수준의 교육을 제공하고 협약기관과는 더욱 긴밀한 협력을 통해 목적을 달성해 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현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현목 기자
김현목 기자 hmkim@kyongbuk.com

대구 구·군청, 교육청, 스포츠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