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덕군, 스타항공우주 헬기로 고립지역 생필품 긴급지원
영덕군, 스타항공우주 헬기로 고립지역 생필품 긴급지원
  • 최길동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07일 13시 3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07일 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주항공헬기지원영덕군이 스타항공우주의 헬기를 지원받아 제18호 태풍 ‘미탁’ 피해로 인하여 고립된 창수면 오촌1리 봉정마을과 병곡면 금곡리 아치골마을에 생필품을 지원하고 있다.
우주항공헬기지원영덕군이 스타항공우주의 헬기를 지원받아 제18호 태풍 ‘미탁’ 피해로 인하여 고립된 창수면 오촌1리 봉정마을과 병곡면 금곡리 아치골마을에 생필품을 지원하고 있다.

제18호 태풍 ‘미탁’으로 인한 피해로 도로가 유실되어 고립된 창수면 오촌1리 봉정마을과 병곡면 금곡리 아치골마을로 헬기가 떴다.

마을 상수도 시설인 관료의 유실로 식수공급이 단절되고, 또한 차량진입이 불가능해진 두 마을의 주민들은 식수와 생필품이 없어 어려움을 호소했다.

이 소식을 들은 영덕군(군수 이희진)은 신속히 축산면 상원리에 위치한 스타항공우주의 협조를 받아 헬기를 띄워 생수, 간편식 등 생필품 지원에 나섰다. 태풍으로 인해 고립된 마을에 지난 3~5일 3일에 걸쳐 4회 지원이 이루어졌다.

주민들은 도움의 손길이 미치지 못할 것이로 생각했는데, 어려운 여건 속에서 헬기를 통한 생필품 지원에 반가워하며 영덕군과 스타항공우주의 발 빠른 조치에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한편, 영덕군 관계자는 “피해를 입은 군민이 빠르게 일상생활로 복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최길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길동 기자
최길동 기자 kdchoi@kyongbuk.com

영덕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