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포스코갤러리, 어머니 주제 ‘포항산책 2019 기획사진전’ 개최
포스코갤러리, 어머니 주제 ‘포항산책 2019 기획사진전’ 개최
  • 이종욱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13일 17시 10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14일 월요일
  • 1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지역 사진작가 15인 작품 140여점 전시
오경숙, ‘43-2’, 110×150cm, pigment print, 2010
포스코갤러리가 지난 11일부터 11월 말까지 어머니를 주제로 한 기획 사진전 ‘포항산책 2019 (부제: 어디에도 있었고, 어디에도 없었다)’에 들어갔다.

지난 11일 개막연을 가진 이번 기획 사진전은 포항지역 사진작가 모임인 ‘포항 산책’ 소속 강철행·오경숙·나호권·정태용·정만석·강순원·안성용·김주영·박병로·이다나·최홍태·박태희·황정희·정현숙·송영숙 작가의 작품 140여 점이 선보인다.

나호권, ‘어둠이 내리면…’, 120×80cm, pigment print, 2019
강철행, ‘할매’, 120×160cm, pigment print, 한지, 2011
‘어머니’를 주제로 한 이번 기획전은 작가 개인 경험과 의식 속에 남아 있는 대상에 대한 ‘존재와 부재’를 각자 다양한 방식으로 표현했다.

‘어디에도 있었고, 어디에도 없었다’라는 부제처럼 사진의 대상인 어머니는 실제로 존재했다(實際性)는 것을 증명하기도 하고, 그 실재(實在)가 마치 영원할 것이라는 착각을 불러일으키기도 한다. 그러나 반대로 이미 사라져 과거 존재였다는 것을 깨닫거나 미래에 사라질 것이란 사실도 알게 해 준다.

관람객들은 작품과 함께 실린 작가노트에서 어머니의 존재와 부재에 대한 작가들의 생각을 엿볼 수 있다.

정태용, ‘길 위에 서다’, 100×100cm, pigment print, 2019
전시를 기획한 오경숙 포항산책 참여작가 대표는 “개개인이 심상 속에 간직한 어머니를 자기 나름의 표현으로 펼쳐보았다. 전시장을 찾은 관객들과 공감하고 서로에게 위로가 되며, 나아가 나 자신을 돌아보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전시는 오는 11월 30일까지 진행되며, 오는 17일과 26일에는 각각 포항제철소 직원과 포항 시민을 대상으로 사진 강좌 프로그램도 운영할 예정이다.

이종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종욱 기자
이종욱 기자 ljw714@kyongbuk.com

정치, 경제, 스포츠 데스크 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