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베트남 딩화현 방문단, 청도군 방문…산업시설 등 견학
베트남 딩화현 방문단, 청도군 방문…산업시설 등 견학
  • 김윤섭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13일 22시 14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14일 월요일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트남 타이응웬성 딩화현 방문단이 새마을운동 발상지 청도군을 찾아 두 도시간의 우정과 화합을 다졌다.청도군.
청도군과 교류협력 협약을 맺고 있는 베트남 타이응웬성 딩화현 ‘누 엔 닌’ 당위원회 부당서기장을 비롯한 공무원, 관계자 일행이 지난 11일·12일 이틀간 새마을운동 발상지 청도군을 방문해 두 도시 간 우정과 화합을 다졌다.

베트남 타이응웬성 딩화현은 청도군이 새마을 세계화사업 대상도시로서 주민소득개선과 주거환경개선, 교육사업을 펼치고 있는 곳으로 지난 2014년 12월 청도군과 MOU를 체결한 후 매년 상호방문을 통해 활발한 교류를 이어오고 있다.

베트남 딩화현 공무원 및 주민들로 구성된 대표단은 방문기간 중 새마을운동발상지기념공원과 청도 레일바이크, 농기계 임대사업소, 청도읍성 등을 방문해 청도군의 발전된 산업시설과 관광시설 등을 둘러보며, 새마을발상지 이해와 자국에 접목할 수 있는 선진기술들을 배우는데 열의를 보였다.

딩화현 관계자는 “새마을운동의 발상지 청도군을 직접 방문하게 된 것은 큰 행운이다. 새마을운동 정신을 바탕으로 청도군의 발전 모델을 베트남에 전파시켜 주민의식 개선과 소득증대에 접목 시키고 싶다”고 말했다.

이승율 청도군수는 “방문을 진심으로 환영한다. 새마을운동은 대한민국의 오늘을 있게 한 자랑스런 정신문화 유산이다. 앞으로도 새마을운동을 전 세계에 전파해 모두가 함께 잘 사는 지구촌 건설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다”고 말했다.

김윤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윤섭 기자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경산, 청도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