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상주시·50사단, 제11회 상주 화령지구 전투 전승 기념행사
상주시·50사단, 제11회 상주 화령지구 전투 전승 기념행사
  • 김성대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16일 09시 13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16일 수요일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1회 상주 화령지구 전투 전승 기념행사가 16일 상주시 북천시민공원과 화령 전적지 일원에서 열린다. 사진은 지난해 행사 모습.
제11회 상주 화령지구 전투 전승 기념행사가 16일 상주시 북천시민공원과 화령 전적지(참배) 일원에서 열린다.

상주시와 50사단이 공동으로 주최하고 대한민국6·25참전유공자회 상주시지회가 주관하는 이 행사는 화령전투 당시의 승리를 기념하고 참전 용사의 헌신에 감사를 표하는 자리다.

식전 축하행사를 시작으로 전승 기념식과 함께 참전 용사 오찬, 전적비 참배, 전시·체험·이벤트 마당 등 다채로운 행사가 진행된다.

기념행사는 오전 10시 30분 난타공연을 시작으로 의장대 시범공연 화령전투 동영상 상영, 화령전투의 승리를 축하하는 순이다.

전승기념식 프로그램은 참전 용사 내빈소개 , 참전 용사 화환증정, 공로패, 진혼사, 기념사 및 축사, 6·25노래 합창 등이다.

이어 참전용사·가족 40여 명이 오찬을 함께하고 오후 1시 30분에는 기관단체장과 화령전투 참전용사 및 보훈단체장이 함께 상주시 화서면에 소재한 화령지구 전적비를 찾아 헌화·분향하고 호국영령에 대한 감사와 애도의 예를 표한다.

전승 기념 행사와 병행해 북천시민공원에서는 오후 4시까지 서바이벌 사격체험, 아군장비 및 북한침투장비 전시, 6·25전사자 유해 발굴 사진 전시, 각종 이벤트·전시·체험마당이 마련되어 참가자들에게 볼거리, 체험거리를 제공한다.

상주시(시장 황천모)와 제50보병사단(사단장 엄용진) 관계자는 “이번 전승기념행사를 통해 화령전투의 중요성과 역사적 의의를 재조명하고, 참전용사에 대한 감사와 함께 시민·학생들에게 국가안보의 중요성을 다시 한 번 일깨우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했다.

한편 ‘화령 전투’는 1950년 7월 17일부터 22일까지 상주시 화령지역에서 국군 17연대가 북한군 15사단을 격멸해 낙동강 방어선 구축에 결정적으로 기여하며 전쟁의 판도를 바꾸어 놓은 역사적인 전투이다.

김성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성대 기자
김성대 기자 sdkim@kyongbuk.com

상주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