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경북·대구 주말 한때 가을비…19일 오후부터 차차 맑음
경북·대구 주말 한때 가을비…19일 오후부터 차차 맑음
  • 류희진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18일 10시 02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18일 금요일
  • 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 달성군 가창면의 한 논밭길에서 시민들이 빗길 산책을 하고 있다. 경북일보DB
대구 달성군 가창면의 한 논밭길에서 시민들이 빗길 산책을 하고 있다. 경북일보DB

경북과 대구 곳곳에 주말 한때 비가 내릴 전망이다.

대구지방기상청에 따르면 18일 남해 동부 해상에 위치한 기압골의 영향을 받아 경북·대구지역은 대체로 흐린 가운데 가을비가 내리겠다.

이날 오전 경북 동해안을 시작으로 오후께 전 지역으로 확대되는 가운데 동해안 지역에는 20∼60㎜, 그 외 대구·경북내륙에는 5∼20㎜의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됐다.

낮 최고기온은 대구·포항·안동 19℃, 경주·경산 18℃ 등 18∼20℃의 분포를 보이며 전 지역의 낮 기온이 비슷한 수준에 머물겠다.

19일에는 기압골의 영향에서 벗어나 중국 산둥반도 부근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에 들어 오후부터 차차 맑아지겠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11∼17℃, 낮 최고기온은 20∼23℃의 분포로 아침 기온은 전날과 비슷하고, 낮 기온은 2∼3℃가량 오를 것으로 예보됐다.

대구기상청 관계자는 “경북 동해안과 울릉도·독도에는 비가 내리는 동안 강한 바람이 부는 곳이 있을 것으로 예상돼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류희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류희진 기자
류희진 기자 hjryu@kyongbuk.com

포항 남구지역, 의료, 환경, 교통, 사회단체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