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경북보건대 철도경영과, 코레일·서울교통공사 학생 4명 최종합격
경북보건대 철도경영과, 코레일·서울교통공사 학생 4명 최종합격
  • 박용기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18일 23시 20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18일 금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보건대학교.
경북보건대학교 철도경영과 학생 4명이 코레일과 서울교통공사에 최종합격했다.

경북보건대에 따르면 올해 하반기에 시행한 코레일 신입사원 공채에서 권정민(2016학번), 이채원 학생(2018학번), 서울교통공사 신입사원 공채에서 김민규, 김대혁 학생(2014학번)이 최종합격해 철도기관사로 근무할 예정이다.

2007년 개설한 경북보건대 철도경영과는 코레일 대구본부, 코레일 인재개발원, 한국철도시설공단, 코레일네트웍스, 코레일테크 등의 기관과 산학협력을 통한 현장교육으로 해마다 철도기관사, 역무원, 승무원, 시설관리원, 관제사 등의 분야로 취업하고 있다.

서윤석 철도경영과 학과장은 “학생들의 전공역량 강화를 위해 철도현장실습과 철도 관련 자격증 취득에 중점을 둔 교육으로 차별화된 철도 전문 인력양성에 힘쓸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경북보건대학교는 2019년 1월 정보공시 기준 취업률 81.7%, 대구-경북 1위, 전국 7위를 달성과 동시에 학생들에게 양질의 일자리 취업을 위해 취업경력지원센터, 창업지원팀, 학생 생활상담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또한 한국철도공사, 한국전력기술 등 국내·외 주요기업, 협회, 기관과의 산학협력을 체결하여 사회 각계에서 요구하는 산업 현장과의 연계체제를 구축했다.

박용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용기 기자
박용기 기자 ygpark@kyongbuk.com

김천,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