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구미시 산불진화대원 선발 체력검정 60대 지원자 사망
구미시 산불진화대원 선발 체력검정 60대 지원자 사망
  • 박용기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19일 22시 0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19일 토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ℓ짜리 등짐펌프 메고 500m 걷다가 쓰려져
구미시청사.
구미시 산불진화대원 선발 체력검정 중이던 60대 지원자가 사망했다.

18일 오후 3시께 구미시 선산읍 노상리 체육공원에서 산불진화대원을 선발하는 체력검정 중이던 A 씨(64)가 쓰러져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A 씨는 당시 15ℓ짜리 등짐펌프를 메고 500m를 걷는 체력검정을 받던 중 어지러움을 호소하며 쓰러졌다.

구미시는 이날 산불진화대원에 지원해 1차 서류를 통과한 23명에 대해 체력검정을 했다.

경찰은 구미시 관계자를 불러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박용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용기 기자
박용기 기자 ygpark@kyongbuk.com

김천,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