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군위 세중복지재단, 횡성자연휴양림 가을 나들이 진행
군위 세중복지재단, 횡성자연휴양림 가을 나들이 진행
  • 이만식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21일 17시 03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21일 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위 세중복지재단 산하기관 세중보호작업장과 세중복지촌 이용 장애인, 종사자 등 40여 명이 횡성자연휴양림에서 가을 나들이를 하고 있다.
군위군에 있는 세중복지재단(대표이사 김미정)은 18일부터 19일까지 산하기관 세중보호작업장과 세중복지촌 이용 장애인, 종사자 등 4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횡성자연휴양림에서 가을 나들이를 시행했다.

산림복지진흥원의 후원으로 기획된 이번 가을 나들이는 숲 체험, 목공예 만들기, 한과 만들기 등 자연휴양림 내에서 진행되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체험하고 단양, 안동 일원을 관광하는 일정으로 진행됐다.

특히, 이번 행사를 통해 세중복지재단 이용 장애인과 종사자들은 절정을 맞이한 강원도의 단풍 속에서 휴식과 재충전할 수 있는 시간을 가졌다.

김미정 대표이사는 “이번 가을 나들이를 진행할 수 있도록 애써주신 산림복지진흥원과 횡성자연휴양림 관계자분들께 감사의 인사를 전하며, 앞으로도 세중복지재단의 모든 가족이 항상 건강하고 즐겁게 살아갈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만식 기자
이만식 기자 mslee@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