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경찰·교사·학생 이색 만남…문경경찰서, 범죄 예방 소통 한마당 개최
경찰·교사·학생 이색 만남…문경경찰서, 범죄 예방 소통 한마당 개최
  • 황진호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21일 21시 33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22일 화요일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경경찰서 점촌파출소 3팀 6명의 경찰관들이 21일 경찰의 날 맞아 서남초등학교를 찾아 소통하는 시간을 가지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문경경찰서 점촌파출소에서는 21일 경찰의 날을 맞아 지역 내 초등학교(호서남초등학교 6학년 4반)를 찾아 학생·교사·경찰이 함께하는 ‘소통 한마당’이라는 이색적인 행사를 치렀다.

출산율 감소로 학생들 또한 감소하고 있지만 학생범죄는 계속적으로 발생하고 있으며 이를 담당하는 경찰이 부족한 실정으로 학생범죄를 사회문제로 인식하고 이를 막기 위해서는 경찰 모두의 노력이 필요한 실정이다.

점촌파출소 3팀 6명의 경찰관은 학생범죄를 막기 위한 노력으로 기존 범죄예방 교실의 틀을 깨고 학생·교사·경찰이 함께하는 ‘소통 한마당’을 열어 학생들과 함께 어우러져 떡메를 치며 인절미를 만들고 전통차와 함께 직접 만든 인절미를 나누어 먹으며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함께 한 교사는 “지금까지 볼 수 없었던 소통의 시간이었고 앞으로도 계속 이어졌으면 좋겠다”며 “경찰의 날을 맞아 시작한 ‘소통 한마당’이 계속 이어져 학생범죄 예방에 큰 도움을 주었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전했다.

황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진호 기자
황진호 기자 hjh@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