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포항시 주민대표단, 환경부 방문 '오천 항사댐 건설' 촉구
포항시 주민대표단, 환경부 방문 '오천 항사댐 건설' 촉구
  • 곽성일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23일 09시 1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23일 수요일
  • 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2일 포항시 주민대표단이 세종시 중앙정부청사 환경부 수자원정책과를 방문해 주민숙원사업인 항사댐 건설 촉구 의사를 전달하고 있다.
22일 포항시 주민대표단이 세종시 중앙정부청사 환경부 수자원정책과를 방문해 주민숙원사업인 항사댐 건설 촉구 의사를 전달하고 있다.

포항시 주민대표단이 오랜 주민숙원사업인 항사댐 건설을 위해 직접 발 벗고 나섰다.

포항시 남구 3개 동 주민대표인 이용태 전 오천읍 개발자문위원장, 이상용 오천읍 개발자문위원회장, 권용란 청림동 통장협의회 회장, 김영찬 제철동 주민협의체위원장은 남구 지역 주민들의 오랜 숙원사업인 오천 항사댐 건설 촉구를 위해 22일 세종시 중앙정부청사 환경부 수자원정책과를 방문해 사업추진 촉구 의사를 전달했다.

오천 항사댐 건설사업은 2016년 ‘댐희망지 신청제’의 일환으로 신청돼 국토부에서 추진해 오던 중 2018년 국가 물관리 일원화 정책에 따라 환경부로 업무가 이관되면서 소규모 댐건설 추진 업무가 지연되고 있는 실정이다.

2016년 태풍 ‘차바’, 2018년 ‘콩레이’, 2019년 ‘타파’와 ‘미탁’ 등의 사례에서도 알 수 있듯이 해마다 집중호우를 동반한 태풍이 포항지역을 통과하면서 남구 오천읍 도심지를 관통하는 급류 하천인 냉천은 해마다 태풍 및 호우로 인한 피해를 겪고 있다.

이날 주민대표자들은 오천, 청림, 제철지역에서 해마다 여름철 수해와 가뭄으로 오랜기간 동안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주민들의 고통과 애환을 설명하고 이러한 지역주민의 오랜 숙원을 해결하고자 신청된 항사댐 건설사업의 조속한 추진을 열망하는 주민들의 염원과 뜻을 환경부에 전달했다.

또한 지역주민대표와 동행한 포항시 공무원들도 태풍 및 호우로 인한 피해예방대책, 가뭄대비 생활용수 공급대책, 냉천 유지수 확보를 통한 생태환경복원 등 댐 건설사업의 필요성과 당위성에 대해 강력하게 건의했다.

환경부에서는 이날 건의에 대해 물관리 일원화에 따른 관련 법령 및 기본계획수립과 병행해 항사댐 건설사업을 적극적으로 검토하겠다는 답변을 내놨다.

권혁원 포항시 환동해미래전략본부장은 “지역주민들의 적극적인 공감대를 형성하여 항사댐 건설사업이 조속하게 추진될 수 있도록 행정력을 집중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곽성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곽성일 기자
곽성일 기자 kwak@kyongbuk.com

행정사회부 데스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