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영천 임고면-울산 반구2동, 명소 관광 등 교류활동 활발
영천 임고면-울산 반구2동, 명소 관광 등 교류활동 활발
  • 권오석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23일 21시 5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24일 목요일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시 중구 반구2동 주민자치위원들이 자매결연 지역인 임고면을 방문했다.
영천시 임고면행정복지센터(면장 박관석)와 자매결연도시인 울산광역시 중구 반구2동(동장 백영애)이 꾸준한 교류 활동으로 두 도시 간 우애가 깊어지고 있다.

23일 울산시 반구2동 주민자치위원 및 주요 단체장, 직원 등이 임고면을 방문해 주요 관광지를 둘러보며 상호 우의를 다지는 뜻깊은 자리를 가졌다.

특히 이날 양 지역 주민들은 서로의 특산품을 교환하고 We와이너리에서 포도따기 및 와인만들기 체험, 보현산댐 짚와이어 체험, 한의마을 방문 등 여러 명소를 관광하며 화합과 우의를 다지는 시간을 가졌다.

임고면과 울산시 반구2동은 지난 2016년 자매결연을 체결한 이후 매년 꾸준한 교류 활동을 이어오며 양 지역의 공동발전과 우호증진을 위해 모든 분야에서 상호 협력해 오고 있다.

더욱이 양 기관단체의 상호 이해와 협력증진을 위한 친선교류 및 지역 축제 상호방문, 임고면 농산물팔아주기, 농촌일손돕기 등 활발한 교류활동을 통해 지역간 우호를 증진하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노력해 왔다.

백종애 반구2동장은 “앞으로도 지속적인 교류를 통해 두 지역간 협력과 우애가 더욱 깊어질 것으로 기대하며 서로에게 도움이 될 수 있는 시간을 자주 가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박관석 임고면장은 “반구2동 주민과 긴밀한 우정을 지속적으로 이어가는 것은 물론 실질적이고 주체적인 교류협력을 통해 상호 발전을 이뤄나가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권오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권오석 기자
권오석 기자 osk@kyongbuk.com

영천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