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영진전문대 일본IT기업주문반, 각종 대회 입상으로 '실력 입증'
영진전문대 일본IT기업주문반, 각종 대회 입상으로 '실력 입증'
  • 김현목 기자
  • 승인 2019년 11월 06일 09시 56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1월 06일 수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진전문대 컴퓨터정보계열이 지난 1, 2일 천안 상록리조트에서 열린 ‘2019 제12회 ICT멘토링 수행결과발표회’에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금상)과 동상에 입상했다.
영진전문대 컴퓨터정보계열이 지난 1, 2일 천안 상록리조트에서 열린 ‘2019 제12회 ICT멘토링 수행결과발표회’에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금상)과 동상에 입상했다.

영진전문대 일본IT기업주문반이 각종 대회에 입상하며 실력을 입증하고 있다.

일본IT기업주문반은 최근 ‘2019 제12회 ICT멘토링 수행결과발표회’에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인 금상을 차지했다.

금상을 차지한 나나이로토리팀은 일본IT기업주문반 2·3학년생 5명으로 구성됐다.

지난 1·2일 천안 상록리조트에서 열린 대회에서 ‘블록체인 기반의 설문 플랫폼’을 구현과 시연해 예비 ICT분야 이브로서의 실력을 인정받았다.

이번 대회는 이브와 ICT멘토링사업에 참여 중인 전국 2·4년제 대학교 44개 팀이 참여해 경합을 벌였다.

대회 첫날은 지난 5월 시작된 ‘이브와 멘토링’사업 참여 수행과제를 발표와 시연했고 상위 10개 팀이 최종 결선에 진출했다.

다음날 결선에 오른 10개팀이 다시 발표와 시연으로 최종 입상팀이 뽑혔다.

일본IT기업주문반은 ‘제5회 글로벌 이노베이터 페스타(GIF)’에서도 실력을 보여줬다.

씽크트리(Think Tree)팀은 이번 경진대회 중 하나인 아이디톤(IDEA-THON)에 참가해 ‘Fine Dust Careful’ 작품으로 아이디어와 솔루션을 정리, 발표해 대구시장상(2위)을 차지했다.

김기종 컴퓨터정보계열 부장은 “각종 대회에서 두각을 드러낼 수 있는 근간에는 글로벌 대기업에서도 통하는 영진만의 명품 교육 프로그램이 기반이 됐다”고 밝혔다.

한편 영진전문대는 오는 16일 본교 교수회관과 서울 영진사이버대 학습관에서 일본 취업에 관심 있는 수험생들을 위한 입학설명회를 연다.

학생 선발부터 교육과정, 취업 성공 사례까지 모든 내용을 알 수 있다.
 

김현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현목 기자
김현목 기자 hmkim@kyongbuk.com

대구 구·군청, 교육청, 스포츠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