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2019대구아트페어 국내외 700여명 작가 5000여점 작품 전시
2019대구아트페어 국내외 700여명 작가 5000여점 작품 전시
  • 곽성일 기자
  • 승인 2019년 11월 06일 16시 22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1월 07일 목요일
  • 1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17일 대구 엑스코 1, 2홀에서 개최
마르크 샤갈, The blue fish 1957, Lithography, 13x38.5cm, 1957
깊은 미술역사와 수많은 거장을 낳은 문화도시, 대구에서 열리는 2019대구아트페어(DAEGU ART FAIR 2019)가 오는 13일 VIP프리뷰를 시작으로 14일부터 17일까지 대구 엑스코(EXCO) 1, 2홀에서 개최된다.

대구화랑협회와 대구아트스퀘어 조직위원회가 주관하고 대구광역시와 문화체육관광부가 후원하는 대구아트페어는 올해로 12회째를 맞이하면서 전시규모를 더욱 확대했다. 한국을 대표하는 유수한 국내 갤러리와 다양한 국외 갤러리의 참여로 올해 8개국(한국, 독일, 대만, 미국, 이탈리아, 일본, 프랑스, 캐나다), 114개 갤러리가 수준 높은 전시를 선보이게 된다.

우국원 WOO Kukwon,새 Birds, Oil on canvas, 181.8x227.3cm, 2018
국내외 700여 명의 작가 5000여 점의 작품이 전시될 대구아트페어에서는 곽인식, 구본창, 김춘수, 김태호, 박서보, 백남준, 석용진, 오세열, 윤병락, 이건용, 이배, 이우환, 이팔용, 천경자, 최병소, 최정화 등 국내 유명작가는 물론 데이비드 호크니, 로버트 인디애나, 마르크 샤갈, 샐리 웨스트, 앤디 워홀, 요시모토 나라, 이미 크뇌벨, 자비에 베이앙, 제프 쿤스, 조지콘도, 줄리안 오피, 토니크랙, 토우코 오카무라, 투리 시메티 등 다양한 해외작가의 작품이 전시돼 미술 시장의 흐름을 한눈에 조망할 수 있는 자리가 될 것이다.

이건용 LEE Kunyong,Bodyscape 76-3-2019, Acrylic on canvas, 91x116.8cm, 2019
국내 미술시장의 흐름을 주도하고 있는 대구아트페어는 빠르게 변화하는 미술시장에 앞장서서 매년 새로운 작가와 작품을 소개해 화랑의 순기능을 확실하게 보여주는 자리를 마련하고 있다. 또한 엄격한 심사를 거쳐 선별된 참가화랑과 전시의 집중도를 높이기 위한 부스 동선 및 전시구성으로 행사의 질적 향상에 주력하고 있으며 관람객이 즐기고 참여할 수 있는 다채로운 행사가 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그 일환으로 대구아트페어는 매년 대구미술의 역사성을 조명할 수 있는 특별전을 기획하고 있다. 대구를 무대로 활동한 한국 근현대미술의 거장들을 소개하는 특별 전시로 권순철, 이인성, 박현기 작가에 이어 올해는 1970년대, 1980년대 독창적인 화면으로 주목받은 주요 현대미술가 이향미 작가의 작품이 전시된다.

곽성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곽성일 기자
곽성일 기자 kwak@kyongbuk.com

행정사회부 데스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