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속보] 군위 고로면 모노레일 탈선 사고…손가락 절단 등 7명 중경상
[속보] 군위 고로면 모노레일 탈선 사고…손가락 절단 등 7명 중경상
  • 이만식 기자
  • 승인 2019년 11월 06일 18시 0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1월 06일 수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위군 고로면 석산리 121 산 650m 지점에서 내려오던 모노레일이 탈선했다. 의성소방서 제공

6일 군위군 고로면 석산리 산에서 운행 중이던 모노레일 탈선사고 발생, 7명이 다쳐 인근 병원으로 후송돼 치료 중이다.

군위경찰과 의성소방서 등에 따르면 6일 오후 3시 44분께 군위군 고로면 석산리 121 산에서 모노레일 탈선사고가 발생, 7명(경상 6명, 손가락 절단 1명)이 다쳐 인근 병원으로 후송했다.

이날 사고는 석산리 121 산 650m 지점에서 내려오던 모노레일이 탈선해 일어났다.
 

군위군 고로면 석산생태마을에서 관리 운영해 오고있는 모노레일.의성소방서 제공

모노레일 설치는 군위군에서 했으며, 석산리 생태마을에서 관리 운영해 오고 있다.

사고를 당한 7명의 경상자는 손가락을 다친 20대 A 씨는 대구 W 병원(1명)으로, 영천 영대병원 (1명), 안동병원 (2명), 칠곡 가톨릭병원 (3명)에 후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한편,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사고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이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만식 기자
이만식 기자 mslee@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