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경북 의성 돈사서 새벽에 불…돼지 170여 마리 타죽어
경북 의성 돈사서 새벽에 불…돼지 170여 마리 타죽어
  • 이만식 기자
  • 승인 2019년 11월 09일 10시 49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1월 09일 토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일 오전 0시 49분께 의성군 점곡면 명고리 산83의 한 돼지농장에서 화재가 발생해 돼지 170여마리가 죽었다.의성소방서 제공

9일 오전 0시 49분께 경북 의성군 점곡면 명고리 산83의 한 돼지농장에서 화재가 발생해 돼지 170여 마리가 죽었다.

의성경찰과 의성소방서 등에 따르면 이날 화재로 농장 내 경량철골조로 된 돈사 300㎡가 불에 타는 등 소방서 추산 5000여만 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소방당국은 펌프차 등 16대의 장비와 50여 명의 소방대원을 동원해, 화재 발생 30여 분 만에 모두 진화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목격자 등의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이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만식 기자
이만식 기자 mslee@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