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문경중앙시장, '보이는 라디오' 방송 진행…지역 소식 생생히 전달
문경중앙시장, '보이는 라디오' 방송 진행…지역 소식 생생히 전달
  • 황진호 기자
  • 승인 2019년 11월 10일 22시 24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1월 11일 월요일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주 월요일 낮 12시 시작…상인 등 6명 DJ 진행
지난 4일 첫 방송을 시작한 문경 중앙시장 라디오부스에서는 매주 월요일 12시 실시간 ‘보이는 라디오’로 진행된다.
지난 4일 첫 방송을 시작한 문경 중앙시장 라디오부스에서는 매주 월요일 12시 실시간 ‘보이는 라디오’로 진행된다.

또한 유튜브 ‘문경도시재생’ 채널을 통해 동시 시청이 가능해졌다.

이는 소규모재생사업 ‘마을DJ양성’교육의 일환으로 지역 주민과 문경 중앙시장 상인이 주축이 되어 진행한다.

경북도와 문경의 지역 자원을 소재로 도시재생활성화 및 전통시장 상생을 위한 콘텐츠로 운영하며 사전조사를 통해 문경중앙시장의 다양한 콘텐츠와 도시재생을 연계하여 지역에 활력을 주는 것을 목표로 한다.

박정호 문경시 도시재생지원센터장은 “방송을 통해 문경중앙시장과의 상생발전을 시작으로 문경 전 지역에 새로운 활기를 불어넣는 미디어의 역할을 기대한다”면서 “지역의 다양한 연령대가 공감할 수 있는 소재를 다룸으로써 시청자들에게 긍정적 이미지와 재미를 함께 전달할 수 있도록 기획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중앙시장 보이는 라디오는 점촌주민, 시장상인 등 6명의 마을DJ가 출연해 시장소식, 문경소식, 인물탐방, 생활정보 등 다양한 소재로 방송을 진행하고 있다.

‘마을DJ양성’사업이 종료되는 올해 12월 이후 부터는 방송에 참여한 마을DJ를 중심으로 마을미디어협동조합을 결성하고 지속적으로 민간주도 방송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황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진호 기자
황진호 기자 hjh@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