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칠곡군 '자기계발·힐링·문화예술·인문' 칠곡문화도시 토크콘서트 개최
칠곡군 '자기계발·힐링·문화예술·인문' 칠곡문화도시 토크콘서트 개최
  • 박태정 기자
  • 승인 2019년 11월 12일 18시 0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1월 13일 수요일
  • 1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일 칠곡교육문화회관 요리전문가 이혜정·20일 칠곡군청 대강당 정목스님
12월 5일 향사아트센터 국악인 남상일·17일 법의학자 유성호
칠곡문화도시 토크콘서트 포스터.
칠곡군은 문화도시 준비에 앞서 주민들을 대상으로 문화적 공감대 형성과 참여 확대를 위해 15일을 시작으로 4회에 걸쳐 ‘칠곡문화도시 토크콘서트’를 개최한다.

‘나와 세상을 이롭게 하는 삶의 지혜’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번 콘서트는 자기계발, 힐링, 문화예술, 인문 4가지 분야의 전문가가 생활 속 경험을 바탕으로 한 이야기로 진행된다.

각 분야 별 일정은 15일 오후 2시 칠곡교육문화회관 인문학 홀에서 ‘소중한 나’라는 주제로 요리전문가 이혜정 씨가, 20일 칠곡군청 대강당에서 ‘사람이 변화하지 못하는 세 가지 그물’ 주제로 정목스님이 각각 강의한다.

또 12월 5일은 향사아트센터 공연장에서 ‘우리 소리이야기’라는 주제로 국악인 남상일 씨가, 17일에는 ‘나는 매주 시체를 보러 간다’라는 주제로 법의학자 유성호 씨가 각각 주민들과의 소통에 나선다.

백선기 칠곡군수는 “이번 토크콘서트를 통해 문화도시에 대한 주민의 공감대를 형성하고 주민들의 참여를 이끌어 내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주민들의 열정이 칠곡군 문화도시 지정으로 이어질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번 토크콘서트는 문화도시에 관심 있는 지역주민이면 누구나 참석이 가능하며, 기타 자세한 사항은 칠곡군 문화관관광과 문화도시추진팀(054-979-6457)으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칠곡군은 2018년 지정된 문화특화조성사업에 이어 지난 6월에는 문화체육관광부 공모 사업인 ‘제2차 문화도시 지정 사업’에 계획서를 제출하고 지속 가능한 법정 문화도시로 지정받기 위한 절차를 본격화하고 있다.

박태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태정 기자
박태정 기자 ahtyn@kyongbuk.com

칠곡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