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포항시, 저소득층에 미세먼지 마스크 66만900매 지원
포항시, 저소득층에 미세먼지 마스크 66만900매 지원
  • 곽성일 기자
  • 승인 2019년 11월 13일 08시 20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1월 13일 수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원대상자에게 미세먼지 마스크를 전달하는 모습.
포항시는 마스크 구매비용 부담으로 고농도 미세먼지 위험에 노출되기 쉬운 저소득층 3만3045명에게 마스크 66만900매를 지원한다.

지원대상은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사회복지시설 거주자이며 배부될 마스크는 미세먼지 입자를 94% 이상 차단해 식약처에서 KF94 인증을 받은 제품으로, 1인당 20매씩 지원될 예정이다. 가을, 겨울철 고농도 미세먼지 유입 시기가 다가옴에 호흡기 질환 예방에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 사업은 올해 3월 ‘재난 및 안전관리 기본법’상 사회재난에 ‘미세먼지로 인한 피해’가 추가되면서 시행됐으며, 저소득층을 위한 긴급조치로 국비 50%, 도비 15%, 시비 35%의 비율로 4억8000여만 원의 추경예산이 투입됐다.

또한 미세먼지 마스크는 12월 중 기초수급대상자, 차상위계층, 여성시설 거주자, 지역아동센터 이용 아동을 대상으로 2차 배부될 예정이다.

최명환 포항시 주민복지과장은 “이번 미세먼지 마스크 보급사업이 저소득층의 불안해소 및 미세먼지 위험 예방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라며, 앞으로도 취약계층을 위한 미세먼지 예방 지원사업을 지속적으로 시행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곽성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곽성일 기자
곽성일 기자 kwak@kyongbuk.com

행정사회부 데스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