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안동시, 경북도내 최초 전용서체 무료 배포
안동시, 경북도내 최초 전용서체 무료 배포
  • 오종명 기자
  • 승인 2019년 11월 13일 21시 2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1월 14일 목요일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엄마까투리체·월영교체 2종 개발
엄마까투리체로 제작한 안동시청 웅부관 문구
“저작권 걱정 없이 마음껏 쓰세요.”

안동시는 경북시·군 가운데 처음으로 전용 서체를 개발해 무료 배포한다고 13일 밝혔다.

전용 서체는 시민의 생활 속 불편을 개선해 삶의 질을 높이는 민생해결 100대 과제 중 하나로 추진했다.

이번에 배포하는 서체는 엄마까투리체와 월영교체 2종으로, 각각 한글 2350자, 영문 94자, 약물 986자로 구성돼 있다.

엄마까투리체는 지역 대표 캐릭터인 엄마까투리의 귀여운 이미지에 부드러운 손글씨 느낌으로 표현했고, 월영교체는 관광 명소이자 국내에서 가장 긴 목책 인도교인 월영교를 모티브로 해 개발했다.

전용 서체는 공공저작물로서 출처를 표시하면 상업적·비상업적 용도를 구분하지 않고 누구나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다. 다만 전용 서체를 불법으로 변형해 사용하거나 유료로 양도 및 판매하는 등의 상업적 행위는 금지된다. 전용 서체는 안동시 홈페이지 게시판에서 내려 받을 수 있다.

김남두 안동시 기획예산실장은 “전용 서체는 안동시만의 정체성을 확립하는 최적의 문화 콘텐츠로 각종 홍보물이나 다양한 시각 매체에 두루 활용해 도시의 브랜드 가치를 높이겠다”고 말했다.

오종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오종명 기자
오종명 기자 ojm2171@kyongbuk.com

안동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