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영주시, 산양삼 클러스터 조성 자문단 회의 개최
영주시, 산양삼 클러스터 조성 자문단 회의 개최
  • 권진한 기자
  • 승인 2019년 11월 13일 21시 2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1월 14일 목요일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배 최적지 물색에 민-관 '맞손'
영주시는 13일 시청 제1 회의실에서 산양삼 클러스터 조성 기본 및 실시설계용역에 따른 각 분야의 전문가들의 다각적인 의견을 실시 설계 및 본 공사에 반영하기 위해 자문단 회의를 개최했다.
영주시는 13일 시청 제1 회의실에서 산양삼 클러스터 조성 기본 및 실시설계용역에 따른 각 분야의 전문가들의 다각적인 의견을 실시 설계 및 본 공사에 반영하기 위해 자문단 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자문단 회의에서는 용역업체로부터 자문단 현지실사 결과를 바탕으로 한 산양삼 클러스터 조성 세부계획(안)을 보고 받은 후, 단지별 배치도, 울타리, 작업로 설치계획 등 사업 전반적인 사항에 대한 자문단의 다양한 의견이 제시됐다.

산양삼 클러스터 조성 자문단은 국립산림과학원 산림약용자원연구소 전권석 실장을 단장으로, 대학교수, 관련기관 전문가, 산양삼 재배자 등 12명으로 구성되어 있다.

이에 따라 자문단은 기본 및 실시설계, 생산기반 조성, 기술개발분야, 품질관리분야, 브랜드화, 6차산업화 등에서 다양한 의견을 제시하는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장욱현 영주시장은 “자문단 회의에서 수렴된 의견들을 잘 반영시켜 산양삼 재배 최적지를 찾아 사업의 완성도를 높일 것”이라며“영주 고유의 산양삼 브랜드를 창출하고 산양삼에 대한 신뢰도 향상에 힘써 줄 것”을 당부했다.

권진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권진한 기자
권진한 기자 jinhan@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