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홈플러스 블랙버스터 할인행사 3탄, 500원짜리 '국민컵라면' 출시
홈플러스 블랙버스터 할인행사 3탄, 500원짜리 '국민컵라면' 출시
  • 배준수 기자
  • 승인 2019년 11월 14일 06시 00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1월 14일 목요일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양라면과 공동기획
홈플러스 빅딜가격 국민컵라면.

홈플러스가 500원짜리 컵라면을 비롯해 ‘빅딜가격’ 상품을 내놨다. 11월 한 달 간 대대적으로 펼치는 ‘블랙버스터’ 할인행사 3탄이다.

‘빅딜가격’은 홈플러스가 국내외 우수 협력사와 대규모 물량을 사전계약해 경쟁사가 따라잡기 힘든 가격에 내놓는 상품에만 붙는 이름이다.

홈플러스는 봉당 400원짜리 국민라면, 국민짜장에 이어 삼양식품과 다시 한 번 손잡고 개당 500원 수준의 ‘국민컵라면’을 출시했다. 삼양식품 특유의 쫄깃한 면발과 진하게 우린 소고기 육수로 감칠맛을 살린 육개장 제품으로, 가격은 3000원(상 자당 6개)이다. 컵라면 소비가 급증하는 겨울 레포츠 시즌을 타겟으로 7개월 전부터 발 빠르게 공동 기획했다.

양사는 삼양식품의 50년 라면 제조 노하우와 홈플러스의 유통 네트워크를 활용해 품질을 높이면서도 불필요한 포장과 마케팅, 유통 과정을 간소화하는 방식으로 가격을 낮췄다. 특히 홈플러스가 초도 물량 90만 개(15만 상자) 전량을 개런티해 안정적인 생산이 가능했다.

이런 협업으로 제조사는 경쟁력 있는 판로 확보로 개발 부담은 줄이면서 신규 고객 유입과 점유율 확대를 도모하고, 대형마트는 가성비 높은 단독상품으로 고객 만족도를 높일 수 있다.

실제 앞서 선보인 ‘빅딜가격’ 국민라면(6월 출시)과 국민짜장(8월 출시)은 출시 3개월 만에 경쟁이 치열한 봉지라면 시장에서 매출 10위 안에 입성, 370만 봉 이상 팔려나갔다.
 

배준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배준수 기자
배준수 baepro@kyongbuk.com

법조, 건설 및 부동산, 의료, 유통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