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문경구곡원림보존회, 문경의 구곡 사진전 개막
문경구곡원림보존회, 문경의 구곡 사진전 개막
  • 황진호 기자
  • 승인 2019년 11월 20일 17시 29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1월 21일 목요일
  • 1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경문화원 전시실…22일까지 열려
문경구곡원림보존회가 19일 오후 문경문화원 전시실에서 문경시내 8개 구곡의 사계절을 담은 사진 40여 점을 전시하고 개막식을 가졌다.
문경구곡원림보존회(회장 김동익)는 문경시내 8개 구곡의 사계절을 담은 사진 40여 점을 전시하고 19일 오후 문경문화원 전시실에서 ‘제6회 문경의 구곡 사진전’ 개막식을 가졌다.

이 자리에는 문경시 윤장식 행정복지국장, 김인호 문경시의회 의장, 남기호 문경시의회 산업건설위원장, 진후진 문경시의원, 현한근 문경문화원장, 채만희 문경예총회장, 윤태영 문경사진작가협회장 등 내빈과 회원 등 50여 명이 참석했다.

올해 1년간 김동익 회장을 중심으로 회원들이 계절별로 선유, 쌍용, 석문, 청대, 영강구곡의 아름다움을 포착한 것들이며, 특히 이날 배포한 탁상용 달력에 게재된 12장의 사진은 전시 작품 중 돋보이는 것들이다.

또 현재 알고 있는 선유구곡 외재 정태진 선생의 시보다 40여 년 앞선 신현옥 선생의 선유구곡 시가 전시돼 눈길을 끈다.

19일 오후 문경문화원 전시실에서 열린 문경구곡원림보존회 제6회 문경의 구곡 사진전 개막식에서 테이프 커팅을 하고 있다.
김동익 회장은 “아름다운 자연이 있고, 뜻 있는 선비가 있어야 구곡이 있는데, 문경에 그런 자연과 선비가 있었다는 것이 이번 전시회를 하면서 다시 한 번 확인할 수 있어 기뻤다”면서 “여러 가지 부족하지만 정성을 다해 준비했다”고 인사했다.

김인호 문경시의회 의장은 “우리나라 구곡 3분의 1이 경북에 있고, 그중 5분의 1이 문경에 있다”며, “이 좋은 환경과 문화를 잘 가꾸고 새롭게 하는 일에 의회에서 적극 돕겠다”고 말했다.

윤장식 문경시 행정복지국장은 “문경의 구곡이 살아 있도록 힘쓰고 계신 구곡보존회에 감사드리며, 아름다운 자연과 그 속에 들어 있는 문화를 현재 지역경제에 도움이 되도록 하는 일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현한근 문경문화원장은 “여섯 번째 전시회를 진심으로 축하드리며, 앞으로 새로운 방향으로 구곡을 가꾸어 나갔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전시회는 오는 22일까지 열린다.

황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진호 기자
황진호 기자 hjh@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