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인터뷰] 영천 북안초 윤태산 학생 "새로운 것 발견하는 화학자가 꿈"
[인터뷰] 영천 북안초 윤태산 학생 "새로운 것 발견하는 화학자가 꿈"
  • 이새별 수습기자
  • 승인 2019년 11월 27일 21시 3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1월 28일 목요일
  • 11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안전골든벨 경상북도 어린이 퀴즈쇼 왕중왕전 동상 수상
2019 안전골든벨 경상북도 어린이퀴즈쇼 왕중왕전이 27일 오후 포항시 남구 세명고등학교 강당에서 열렸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충분히 공부하지 못한 것 같아 아쉬움이 남지만 동상을 타게 돼 기분 좋아요”

안전골든벨 경상북도 어린이 퀴즈쇼 왕중왕전에서 동상을 수상한 영천 북안초등학교 5학년 윤태산 학생이 비교적 덤덤한 모습으로 상장과 트로피를 받았다.

윤 양은 “이번 퀴즈대회에서 우승을 목표로 하긴 했지만, 대회장에 도착할 때까지 (준비의) 부족함을 지울 수 없었다. 내년에도 혹 기회가 온다며 더욱 성실하게 준비하겠다”며 “함께 공부하고 문제를 풀면서 최선을 다해 도와준 부모님께 감사의 인사를 전하고 싶다”고 수상 소감을 말했다.

전교생이 40여 명인 작은 학교에 다니는 윤 군은 같은 반 친구들과 서로 예상문제를 내고 답하며 재밌게 공부하면서 안전상식을 쌓았다.

윤태산 학생은 “왕중왕전을 준비하면서 배운 안전상식들이 실제로 많은 도움이 될 것 같다”며 “세상을 놀라게 할 새로운 것을 발견하는 화학자가 되고 싶다”고 열정 가득한 목소리로 말했다.
 

이새별 수습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새별 수습기자
이새별 수습기자 lsb@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