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포항해양과학고, 기숙사 생활관 ‘해누리관’ 개관
포항해양과학고, 기숙사 생활관 ‘해누리관’ 개관
  • 손석호 기자
  • 승인 2019년 12월 03일 20시 13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2월 04일 수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인실 25개 총 100명 생활 공간…타지 학생 유치 큰 도움 기대
포항해양과학고 기숙사 생활관인 ‘해누리관’ 개관식 행사에 참석한 내빈과 학생 대표 등이 테이프 컷팅을 하고 있다.
포항해양과학고 기숙사 생활관인 ‘해누리관’ 개관식 행사에 참석한 내빈과 학생 대표 등이 테이프 컷팅을 하고 있다.

포항해양과학고 숙원사업인 기숙사가 문을 열었다.

포항해양과학고등학교(교장 최영택)는 3일 임종식 경북교육감을 비롯한 교육계 인사 및 총동창회·지역사회 인사, 학부모, 학생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기숙사 생활관인 ‘해(海)누리관’ 개관식을 가졌다.

이번에 개관한 해누리관은 총 41억 원을 들여 지난해 8월 착공 후 1년 만인 올 8월 완공됐다.

지하 1층·지상 4층 연 면적 1965.66㎡ 규모로 4인실 25개 총 100명이 생활할 수 있다.

세탁실·샤워실·휴게실·체력단련실·독서실·컴퓨터실·세미나실 등으로 구성됐고, 학습지원 시설뿐만 아니라 학생 교류·소통·토론 공간도 제공하고 있다.

포항해양과학고 생활관 해(海)누리관 조감도.

포항해양과학고는 그동안 73년 역사 속 동해안 거점 수산·해양계 고교로서 신입생 모집을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여 왔으나 먼 거리 학생 수용을 위한 생활관이 없이 학생 유치에 어려움을 겪어 왔다.

이에 따라 학교와 총동창회는 기숙사 건립 필요성을 절감하면서 100인 규모 생활관 건립을 추진해왔다.

기숙사가 없을 때에는 타 지역 학생 지원이 거의 없었으나 올해는 부산·울산 등 외지에서 22명이 지원하는 등 다른 지역 학생 비율이 높아지고 있다.

학교는 이번 기숙사 개관을 계기로 전국 단위 원거리 학생 모집 홍보를 할 예정이며, 2021학년도 신입생 모집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아울러 총동창회와 포항시 협조로 또 다른 숙원 사업이던 교문 밖 협소한 차량 진입로를 확충·정비하기도 했다.

최영택 교장은 “지역 중학교 졸업생 감소 추세에 기숙사 없이는 신입생 유치가 어려워 학교 발전을 위해 기숙사 건립을 추진해왔다”며 “이제 타 지역 입학생이 늘어나고, 안전하고 쾌적한 교육 환경에서 학업에 전념할 수 있게 돼 기쁘다. 전문 수해양인으로서 꿈을 키우고, 꿈을 이루기 위해 노력하는 의미 있는 공간으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손석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손석호 기자
손석호 기자 ssh@kyongbuk.com

포항 북구지역, 검찰, 법원 등 각급 기관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