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인터뷰] 동평초 윤영은 양 "안전에 대한 경각심 깨운 계기 됐어요"
[인터뷰] 동평초 윤영은 양 "안전에 대한 경각심 깨운 계기 됐어요"
  • 김경민 수습기자
  • 승인 2019년 12월 04일 21시 2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2월 05일 목요일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안전골든벨 대구광역시 어린이 퀴즈쇼 왕중왕전 은상 수상
4일 대구 서구 내서초등학교에서 열린 ‘2019 안전골든벨 대구광역시 어린이퀴즈쇼 왕중왕전’에서 은상을 수상한 동평초등학교 윤영은 학생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박영제 기자 yj56@kyongbuk.com

2019 안전골든벨 대구시 어린이퀴즈쇼 왕중왕전에서 윤영은(동평초 6년)양은 42번 문제가 끝난 뒤 짐을 챙겨 나왔다.

최후의 3인에 남았지만 고비를 넘지 못한 것이다. 그럼에도 3위, 은상이라는 값진 결과를 거뒀고 만족스러운 표정을 지었다.

여학생으로는 유일하게 최후의 5인을 넘어 3인까지 진출해 의미를 더했으며 반만 하자고 했는데 은상까지 받게 됐다며 밝은 표정을 숨기지 않았다.

윤 양은 “문제를 자주 복습하는 습관을 들인 게 결과로 나타난 것 같다”며 “늦은 시간까지 문제 풀이를 도와준 어머니께 감사하다”는 소감을 남겼다.

또한 이번 대회를 통해 안전에 대해 더 경각심을 가지는 계기가 됐다고 의미를 부여했다.

안전사항을 잘 실천하도록 부모님과 노력하겠다는 다짐도 전해 박수를 받았다.

외교관이 꿈이라는 윤 양은 “다른 나라에 관련된 안전이나 환경에 대해서도 논의하는 외교관이 되고 싶다”며 “훌륭한 외교관이 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수습 기자
 

김경민 수습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경민 수습기자
김경민 수습기자 kgm@kyongbuk.com

대구 수습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