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김천시, 시내버스 승차장 6곳 발열 의자·방풍막 추가 설치
김천시, 시내버스 승차장 6곳 발열 의자·방풍막 추가 설치
  • 박용기 기자
  • 승인 2019년 12월 05일 21시 44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2월 06일 금요일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천시 버스 승차장에 설치된 발열의자 및 방풍막. 김천시
김천시가 시내버스 승차장에 발열 의자 및 방풍막을 추가 설치했다.

지난해 겨울 유동인구가 많고 교통약자들이 주로 이용하는 곳에 발열 의자 및 방풍막 5개를 설치한 시는 올해도 6곳을 추가 선정해 설치했다.

시에 따르면 이번에 설치한 발열 의자는 열전도율이 높고 탄소섬유를 사용해 높은 온열효과 대비 전기료가 낮고, 날씨에 따라 온도 및 시간 설정이 가능하다.

또한 겨울철 시내버스를 이용하는 시민들이 잠시나마 추위를 녹일 수 있도록 버스운행 시간인 오전 6시부터 오후 11시까지 38℃의 온도가 유지되도록 자동 조정되는 시설로 노약자, 학생 등 시민들이 추위로 인한 불편을 최소화하고 온기를 유지할 수 있도록 배려했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지난해 겨울 발열 의자 및 방풍막을 시범 설치해 시민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었다”며“시민들이 온기를 충전하고 몸도 마음도 따뜻한 겨울을 보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용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용기 기자
박용기 기자 ygpark@kyongbuk.com

김천,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