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포항제철소, 기계정비 협력사 기능경진대회 개최…설비 경쟁력 향상 앞장
포항제철소, 기계정비 협력사 기능경진대회 개최…설비 경쟁력 향상 앞장
  • 이종욱 기자
  • 승인 2019년 12월 12일 21시 3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2월 13일 금요일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협력사 9곳 72명 직원 참여…TCC한진 '최우수상'
선안·화일산기·에이스엠 '우수상'
포항제철소가 12일 기계정비 협력사를 대상으로 ‘기능경진대회’를 열고 뛰어난 기술 역량을 보여준 직원들을 포상했다.
포스코 포항제철소(소장 오형수)가 12일 기계정비 협력사를 대상으로 ‘기능경진대회’를 열고 뛰어난 기술 역량을 보여준 직원들을 포상했다.

포항제철소는 지난 2014년부터 협력사의 정비 수행 능력을 향상시키고, 직원들의 자기계발 동기 부여를 위해 기능경진 대회를 마련하고 있다.

올해 6회 대회에는 TCC한진·선안·화일산기·에이스엠 등 포항지역 기계 정비 전문 협력사 9곳이 참가한 가운데 열렸다.

대회에 참가한 협력사 직원 72명은 정밀측정·센터링(centering)·중량물 취급·용단 및 전기용접 등 4가지 종목에 걸쳐 현장에서 갈고 닦은 정비 수행능력과 실력을 뽐냈다.

이날 오전 10시부터 오후 3시 30분까지 5시간 여에 걸쳐 제철소 내 중앙수리섹션 기술교육장에서 진행된 대회 결과 TCC한진이 최우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우수상은 선안·화일산기·에이스엠에 돌아갔다.

오형수 소장은 “고수익 제품인 WTP(World Top Premium)를 생산하기 위해선 설비 경쟁력 확보가 필수이고 기계정비 협력사의 기술역량을 높이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설비관리 역량은 정비인의 손끝 기술에서 나오기 때문에 자긍심을 가지고 최고의 품질을 확보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기술 연마를 부탁드린다”고 격려했다.

한편 포항제철소는 앞으로 협력사 기능경진대회를 정례화해 정비 작업의 품질 향상과 설비 안정화, 안전한 일터 만들기에 총력을 다할 계획이다.

이종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종욱 기자
이종욱 기자 ljw714@kyongbuk.com

정치, 경제, 스포츠 데스크 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