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경북신용보증재단-KEB하나은행, 소기업·소상공인 금융지원 협약 체결
경북신용보증재단-KEB하나은행, 소기업·소상공인 금융지원 협약 체결
  • 하철민 기자
  • 승인 2020년 01월 14일 21시 43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1월 15일 수요일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 경북신용보증재단이사장 박진우 오른쪽 하나은행 대구경북본부 대표 최영호.신용보증재단 제공
경북신용보증재단(이사장 박진우)은 14일 재단 본점 회의실에서 KEB하나은행(대구경북본부 대표 최영호)과 ‘특별출연을 통한 소기업·소상공인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KEB하나은행은 5억원을 재단에 특별출연하고, 재단은 소기업·소상공인의 유동성 지원을 위해 총 75억원의 보증을 지원하게 된다.

지원대상은 담보력이 부족한 경북 지역 소기업·소상공인이며 업체당 최고한도는 1억원까지, 상환기간은 1년 또는 5년이다.

자금신청 문의는 KEB하나은행 또는 경북신용보증재단 관할 영업점으로 하면 된다.

박진우 이사장은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경북지역 경기침체와 내수부진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기업·소상공인에게 협약보증 확대를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힘쓰겠다.” 고 밝혔다.

하철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하철민 기자
하철민 기자 hachm@kyongbuk.com

중서부권 본부장, 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