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승호 경북도지사 예비후보 “구미역도 박정희역으로 바꿔야”
박승호 경북도지사 예비후보 “구미역도 박정희역으로 바꿔야”
  • 양승복기자
  • 승인 2014년 03월 20일 22시 03분
  • 지면게재일 2014년 03월 21일 금요일
  • 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승호 새누리당 경북도지사 예비후보

박승호 새누리당 경북도지사 예비후보는 20일 "박정희 전 대통령의 업적이 있는 구미시를 박정희시로 바꿀 경우 그 관문인 김천(구미)역을 박정희역으로 바꾸자"고 제안했다.

박 후보는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기차역으로 김천(구미)역이나 천안아산역처럼 두 도시명칭을 동시에 사용한다는 것은 코미디"라며 "경주역을 두고 역명을 신경주역으로 명명해 시민들에게 혼돈을 주는 새로운 역의 표기 또한 바람직하지 않다"고 주장했다.

박 후보는 "박정희역으로 개명은 5천년 가난의 한을 풀어 준 박정희 전 대통령의 산업화 업적을 기리고, 이름을 사용해 잊혀져가는 역사를 바로 알게 하기 위한 것"이라고 말했다.

양승복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