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해경, 밍크고래 불법해체·유통 일당 4명 검거
포항해경, 밍크고래 불법해체·유통 일당 4명 검거
  • 배형욱기자
  • 승인 2014년 03월 20일 22시 09분
  • 지면게재일 2014년 03월 21일 금요일
  • 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해양경찰서는 20일 인적이 드문 창고에서 밍크고래를 해체한 장모(65)씨 등 4명을 수산자원관리법 위반 혐의로 붙잡아 조사 중이다.

포항해경에 따르면 이들은 20일 오전 7시40분께 경주시 안강읍 노당2리 국도변 창고에서 밍크고래(1천600㎏)를 해체, 자루에 담아 유통시키려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밍크고래를 20㎏로 잘라 50개 자루에 담고 유통하기 위해 옮기던 중 현장을 순찰하던 해경 직원에 현행범으로 붙잡혔다.

배형욱기자 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