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라죽은 가로수
말라죽은 가로수
  • 경북일보
  • 승인 2001년 08월 27일 00시 00분
  • 지면게재일 2001년 08월 27일 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시 동해면 마산리 마을앞 도로에 가로수로 심어진 모감주나무가 줄줄이 잎이 마른 채 말라죽어 있다. 김우수기자 woosoo@kyongbukilbo.co.kr
경북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