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주센터 예정지 위장전입 급증
우주센터 예정지 위장전입 급증
  • 경북일보
  • 승인 2001년 10월 08일 00시 00분
  • 지면게재일 2001년 10월 08일 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주센터가 들어설 예정인 전남 고흥군 외나로도에 위장전입 사례가 크게 늘어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7일 과학기술부에 따르면 지난 1월 현재 113명에 불과했던 외나로도의 주민 수가 정부의 우주센터 건립계획이 발표된 지난 1월 30일 이후 갑자기 늘어나기 시작해 6개월만인 7월말 현재 221명으로 무려 95.5%가 급증했다.
그러나 신규 전입자 108명 가운데 실제로 거주하는 사람은 거의 없어 대부분이 지가보상을 노린 위장전입이 아니냐는 의혹이 제기되고 있다.
경북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