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손실보전·세액공제 혜택 간접투자상품 도입
손실보전·세액공제 혜택 간접투자상품 도입
  • 경북일보
  • 승인 2001년 10월 10일 00시 00분
  • 지면게재일 2001년 10월 10일 수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손실보전과 세액공제 혜택이 부여된 간접투자상품이 다음달중으로 도입된다.
진념(陳稔) 부총리 겸 재정경제부장관은 9일 “장기 주식투자를 유도하기 위한간접투자상품을 한시적으로 도입하기로 하기로 했다”며 “당정협의 등을 거쳐 다음달중순 이전에 이 상품을 출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진부총리는 “이 간접투자상품에는 연말정산 때 불입액의 일정부분에 대한 세액공제 혜택이 부여된다”며 “보유기간이 길면 세제혜택도 더 늘어나게 된다”고 덧붙였다.
재경부 관계자는 “세제혜택 대상과 한도는 현행 근로자주식저축보다 확대하되,만기는 근로자주식저축 수준으로 정할 방침”이라고 덧붙였다.
또 “만기 때 투자손실이 발생했을 경우 손실의 일정부분은 세액공제 또는 소득공제를 통해 보전해 줄 계획”이라고 밝혔다.
경북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