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李 前청장에 전모 알려”
“李 前청장에 전모 알려”
  • 경북일보
  • 승인 2001년 11월 30일 00시 00분
  • 지면게재일 2001년 11월 30일 금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林 前원장 조사방안 검토
‘수지김 피살사건’ 은폐의혹을 수사중인 서울지검 외사부(박영렬 부장검사)는 29일 국가정보원이 지난해 경찰 내사 당시 이무영 전경찰청장에게 수지김 사건의 전모를 알려줬다는 진술을 확보했다.이같은 진술이 사실로 확인될 경우 이 전 청장에 대한 사법처리가 불가피할 것으로 보인다.검찰은 전날 소환한 김모 당시 국정원 대공수사국장으로부터 “작년 2월15일 경찰청장실에서 이 전 청장을 5∼6분간 만나 수지김 사건이 단순 살인사건이라는 내용과 사건전개 과정을 모두 알려줬다”는 진술을 확보했다고 말했다.검찰은 김 전 국장이 수지김 사건에 대해 고 엄익준 당시 국정원 2차장에게 보고한 사실이 확인됨에 따라 당시 국정원장이던 임동원 전 통일부장관에 대해서도 참고인 자격으로 조사하는 방안을 신중히 검토중이다.한편 이 전청장은 29일 ‘수지김 피살사건’은폐 연루 사실을 부인했다.
경북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