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그다드 차량폭탄 폭발 30여명 사상
바그다드 차량폭탄 폭발 30여명 사상
  • 경북일보
  • 승인 2004년 06월 02일 00시 00분
  • 지면게재일 2004년 06월 02일 수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일 낮 12시께(현지시간) 바그다드 북부 수니파 이슬람교도 밀집지역인 아드하미야 지역에서 차량폭탄이 폭발해 최소 4명이 숨지고 30여명이 다쳤다고 경찰과 병원 소식통들이 전했다.
알-누만 병원의 의사는 최소 4명이 숨지고 34명이 다쳤다고 말했고, 이라크 경찰관 한 명은 부상자 중에는 최소한 어린이 5명이 있으며 미군 차량 행렬이 아드하미야의 오마르 압둘 아지즈 거리를 지날 때 폭발이 일어났다고 말했다.
그는 미군차량행렬은 폭발과 상관없이 계속 진행했으나 여자 1명이 부상했으며"폭발한 빨간 색 시보레 차량을 보려고 주민들이 모여들었을 때 2차 폭발이 일어나 사상자가 발생했다"고 전했다.
경북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