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훈련장서 폭발사고..1명 사망.5명 중경상
군훈련장서 폭발사고..1명 사망.5명 중경상
  • 경북일보
  • 승인 2004년 12월 09일 00시 00분
  • 지면게재일 2004년 12월 09일 목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TNT 위력시범 준비중 갑자기 폭발
9일 오전 11시50분께 경기도 양평군 양평읍 덕평2리 육군 모사단 신병교육대 훈련장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폭발사고가 발생, 훈련을 준비 중이던 조교 정모(23) 일병이 숨졌다. 또 교관 김모(23) 하사가 중상을 입었으며 소대장 오모(여) 소위와교관전모중사, 훈련병 2명 등 5명이 다쳤으나 다행히 찰과상과 타박상에 그쳤다. 육군은 정 일병과 오 소위 등 6명이 오후에 실시할 각개전투 훈련을 위해 장애물 통과 코스에 1파운드 가량의 TNT를 설치하는 과정에서 TNT가 갑자기폭발하면서사고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육군은 오전부터 훈련을 받았던 훈련병 200여명은 사고 당시 점심식사를 위해 훈련장을 떠난 상태였기 때문에 위력시범을 위해 TNT를 설치하던 훈련병 2명 이외에는 추가 사상자가 발생하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사고 직후 숨진 정 일병과 부상자 5명은 헬기로 경기도 분당국군수도통합병원으로 긴급후송됐으며 군 수사기관은 사고 원인을 조사 중이다.
경북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