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풀어라 울려라 안전골든벨[구미지역 예선]
풀어라 울려라 안전골든벨[구미지역 예선]
  • 박용기 기자
  • 승인 2015년 09월 16일 22시 44분
  • 지면게재일 2015년 09월 17일 목요일
  • 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5 안전골든벨 경상북도 어린이퀴즈쇼
▲ 2015 안전골든벨 경상북도 어린이퀴즈쇼 구미예선을 마친 참가자들이 모자를 던지며 즐거워하고 있다. 유홍근기자 hgyu@kyongbuk.com
▲ 1번 문제를 풀고 있는 참가자들. 유홍근기자 hgyu@kyongbuk.com
▲ 2015 안전골든벨 경상북도 어린이퀴즈쇼 구미예선에 참석한 내빈들이 전광판의 문제를 바라보고 있다. 유홍근기자 hgyu@kyongbuk.com
▲ 문제가 출제된 전광판을 집중해서 보고 있다. 유홍근기자 hgyu@kyongbuk.com
▲ 한 참가자가 솔직하게 답을 쓰고 해맑게 웃고 있다. 유홍근기자 hgyu@kyongbuk.com
▲ 먼저 탈락한 참가자들이 친구들을 위해 열심히 응원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 유홍근기자 hgyu@kyongbuk.com
▲ 금상을 수상한 구미 원남초등학교 5학년 정용준 어린이가 상장을 받은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유홍근기자 hgyu@kyongbuk.com
▲ 한 참가자가 문제가 나오기 전 절실한 마음으로 기도하고 있다. 유홍근기자 hgyu@kyongbuk.com
▲ 먼저 탈락한 참가자들이 친구들을 위해 열심히 응원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 유홍근기자 hgyu@kyongbuk.com
2015 안전 골든벨 경상북도 어린이 퀴즈쇼 구미지역 예선이 16일 구미선주초등학교(교장 신태철)에서 열렸다.

경상북도, 경상북도교육청이 주최하고, 경북일보가 주관한 이번 대회는 대한민국의 희망이자 미래인 어린이를 각종 사고와 재난으로부터 보호하고 일상생활에서의 안전의식을 높여 '행복 경상북도' 실현을 목표로 하고 있다.

구미시, 구미교육지원청도 후원으로 힘을 보탠 가운데 한국선 경북일보사장, 김정숙 구미교육장, 김영덕 안전보건공단 경북북부지사장 등이 참석했으며, 온라인 선착순 접수를 통해 대회에 참가한 구미지역 초등학생 200여명과 학부모 등도 뜻을 함께했다.

대회에 앞서 구미여자상업고등학교 댄스 동아리 DNS의 신나는 무대가 참가 학생들의 긴장을 풀어준 가운데 이어진 안전보건공단 경북북부지사의 영상은 학생들이 공부한 안전 상식을 복습하는 기회가 됐다.

퀴즈쇼는 경북도교육청 소속 전문위원으로 구성된 출제위원회에서 발췌한 안전상식 관련 문제로 자신의 보드 판에 답을 기재해 최후 정답학생 1인을 가리는 골든벨 방식으로 진행됐다.

또 참가학생들에게는 레크리에이션, 삼행시 등을 통해 현장 깜짝 선물이, 예선 통과 학생들에게는 상금과 상패가 주어졌다.

대회 결과 원남초등 정용준(5학년) 학생이 금상, 원남초등 황지연(5학년) 학생이 은상, 신평초등 신서영 (6학년) 학생이 동상, 원호초등 박소연(6학년), 선주초등 이채원(4학년) 학생이 장려상을 각각 수상했다.

이와 함께 오는 12월 2일 포항에서 열리는 왕중왕전에 참가할 결선진출자 16명도 가려졌다.

정용준 학생은 "2주 동안 엄마와 함께 공부를 했으며, 문제를 보고 정답을 알아가는 방식이 아닌 정답을 먼저보고 그 문제를 설명하는 방식으로 공부한 것이 좋은 결과가 나온 것 같다"고 말했다.

한국선 사장은 "안전 골든벨 어린이 퀴즈쇼는 전국에서 유일하게 경북지역에서만 열리는 대회로 지난 해 세월호 사건 이후 어린이 안전의식 고취를 위해 경상북도, 경상북도교육청, 경북일보가 함께 개최해오고 있다"며 "특히 구미의 경우 지난 해 권역별로 열리던 예선 대회를 남유진 시장의 특별한 관심으로 구미시 단독으로 예선을 열게 돼 더욱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박용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용기 기자
박용기 기자 ygpark@kyongbuk.com

김천,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