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박명재, "초심 잃지 않겠다" 당선 답례인사
박명재, "초심 잃지 않겠다" 당선 답례인사
  • 곽성일기자
  • 승인 2016년 04월 14일 21시 54분
  • 지면게재일 2016년 04월 15일 금요일
  • 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60620534.jpg
▲ 14일 박명재 당선인이 유세차에 올라 당선 답례인사를 하고 있다.
제20대 국회의원 선거 포항남울릉 선거구에서 압도적인 지지로 당선된 새누리당 박명재 당선인은 14일 오전 형산로터리에서 시·도의원과 함께 출근길 당선 답례인사를 시작으로, 유세차에 탑승하여 남구지역 전역을 순회하면서 소중한 한 표를 보태준 시민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한 뒤, 오후에는 새누리당 경북도당 선거대책위원회 해단식에 참석하는 등 바쁜 일정을 소화했다.

박명재 당선인은 인사말을 통해 "전국적으로 투표율이 저조한 상황에서도 득표율 전국 3위의 뜨거운 성원과 지지를 보내주신 지역민에게 깊은 감사의 뜻을 전한다"며 "여러분에게 다짐하고 약속했던 것들을 하나씩 실천하는데 더 땀 흘리고, 더욱 더 매진하여 성원과 기대에 부응해나가겠다"고 약속했다.

박 당선인는 또 "초심을 잃지 않고 더욱 최선을 다하겠다"면서 "지역발전과 참된 정치를 위해 일 할 수 있도록 때로는 질책과 채찍을, 때로는 응원과 박수를 보내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특히, 이날 경북도당 선거대책위원회 해단식에 총괄본부장으로 참석한 박 당선인은 "경북의 국회의원들이 도민의 뜻을 따라 지역발전과 경제를 챙기고 새누리당을 재건하고 박근혜 정부의 성공과 내년 대선에서 정권을 재창출하라는 지엄한 뜻이 담겨있다는 것을 받아들여, 경북 13명 국회의원이 전원 일치단결하여 시대적 소명과 사명을 다해우리 경북이 대한민국 정치의 중심으로 나아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곽성일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