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달서구, 쓰레기 불법투기 근절에 최선
대구 달서구, 쓰레기 불법투기 근절에 최선
  • 이기동기자
  • 승인 2016년 06월 06일 21시 29분
  • 지면게재일 2016년 06월 07일 화요일
  • 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 달서구가 쓰레기 불법투기를 근절하기 위해 기존 관 주도의 일방향적 단속에서 탈피해 SNS를 통한 주민과의 소통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기존에는 달서구(면적62.34㎢, 인구60만) 전 지역을 10명의 단속원으로 단속을 실시하면서 인원부족으로 인한 실효성 있는 쓰레기 불법투기 대응이 어려웠다.

이에 지난해 11월부터 관내 취약지 원룸 및 단독주택 밀집 지역 10개동을 집중단속 하면서 골목길 전봇대 주변 취약지가 상당부분 깨끗해지고 쓰레기 불법투기가 90% 가까이 줄어들었다.

구청은 그동안 총 685건을 단속해 이 중 612건에 대해 과태료 1억1천155만원을 부과했고 나머지 73건은 계도를 실시했다.

이러한 집중단속과 병행해 쓰레기 불법투기를 근본적으로 근절하기 위해 홍보활동을 강화하고 공무원이 민원처리 및 단속과정을 직접 촬영해 제작한 UCC(홍보영상)을 구청 행사에 상영하면서 공감대를 형성했다.
이기동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