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어촌공사 경북 저수지 670곳 수질 조사
농어촌공사 경북 저수지 670곳 수질 조사
  • 이기동 기자
  • 승인 2017년 02월 12일 18시 20분
  • 지면게재일 2017년 02월 13일 월요일
  • 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농어촌공사 경북지역본부는 올해 저수지 670곳의 수질 조사를 실시한다고 12일 밝혔다.

공사는 우선 주요 저수지 149곳을 정밀 조사하고 나머지 521곳은 4차례에 걸쳐 연말까지 실시할 예정이다.

또, 18개 주요 저수지 유역에 있는 폐광산은 정기 조사와 감시활동을 벌인다.

저수지 상류 유역 관리를 위해 주민, 지자체와 오염행위 합동지도·단속을 하고 수질을 지키기 위한 양해각서(MOU) 체결도 한다.

김태원 본부장은 “안전한 먹을거리 생산에 가장 중요한 것이 농업용수 수질을 보전하는 것”이라며 “청정한 농업용수를 공급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기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기동 기자
이기동 기자 leekd@kyongbuk.com

서울 정치경제부장. 청와대, 국회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