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해안고속도로 행담도, 무정차 요금소 운영
서해안고속도로 행담도, 무정차 요금소 운영
  • 박용기 기자
  • 승인 2017년 02월 21일 17시 55분
  • 지면게재일 2017년 02월 22일 수요일
  • 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도로공사, 22일 오전 10시부터…모다 아울렛 방문 차량 소통 원활
행담도 무인요금소 모습(한국도로공사 제공)
22일부터 서해안고속도로 행담도에 무정차 요금소가 운영된다.

행담도 내 모다 아울렛을 방문한 차량의 원활한 요금수납을 위한 요금소는 하이패스 시스템과 차량 번호 영상인식 시스템이 적용돼 이날 오전 10시부터 무인으로 운영된다.

현금 이용 차량도 통행권을 뽑거나 요금을 내기 위해 멈출 필요 없이 통과해 최종 목적지 요금소에서 내면 된다.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일 평균 이용 차량은 약 1천여 대가 될 것으로 추정되며, 출입시설의 회차로를 이용하면 송악 톨게이트(목포 방향)나 서평택 톨게이트(서울 방향)까지 가지 않고 왔던 길로 되돌아갈 수 있다.

이용 시 이동 거리 19㎞, 이동시간 12분을 단축할 수 있다.

한국도로공사 관계자는 “2015년 9월 행담도 내 모다 아울렛 개점과 동시에 고속도로 출입시설을 만들었으나 요금수납시설은 설치하지 않았다”며 “이후 영상인식시스템과 같은 무인으로 운영할 수 있는 기술이 갖춰지면서 무정차 요금소를 설치해 운영하게 됐다”고 밝혔다.




박용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용기 기자
박용기 기자 ygpark@kyongbuk.com

김천,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